코골이무호흡이 뇌질환에 미칠 수 있는 영향들

뇌졸중

코골이로 인해서 생긴 고혈압과 동맥경화가 초래하는 심각한 합병증으로 뇌졸중을 들 수 있다. 보통 뇌졸중환자의 40%가 잠자고 있는 도중에 발병하거나 혹은 잠에서 깨어난 후 1시간 이내에 발병하는데 이런 사실을 통해 뇌졸중이 수면무호흡과 관련이 깊을 것으로 보고 있으며 캐나다 토론토의 심장-뇌졸중 연구재단의 논문에서도 같은 결과가 나타났다. 우리나라에서도 뇌졸중환자 중에서 수면무호흡증을 보이는 심한 코골이가 약 33%에 해당했으며 이 수치는 뇌졸중을 앓지 않은 정상인의 2배에 달하는 것으로 밝혀졌다.

동맥류 파열

동맥류란 동맥 벽 일부가 얇아지는 등 약해져서 동맥이 꽈리 모양으로 부풀려 지는 것을 말한다. 뇌저동맥의 동맥류 원인은 대개 선천적으로 혈관 벽이 약해서 발생하며, 우리나라의 경우 대략 1% 정도 빈도로 발생해 위험도가 그리 높은 편은 아니다. 하지만 이러한 동맥류가 있는 사람은 나이가 들면서 점차 꽈리 모양의 동맥류가 커져 파열의 위험이 높아진다. 이런 사람은 머리 속에 언제 폭발할지 모르는 폭탄을 가지고 다니는 것과 같은 상태로 흥분하거나 수면무호흡 처럼 순간 혈압이 높아질 경우 언제라도 파열이 일어날 수 있다. 파열이 일어나면 대량의 지주막하 출혈을 동반해 사망에 이르게 된다.

특히 코골이가 심한 중년 이후의 남성은 대개 심장마비로 사망하는 경우가 많으나 여성의 경우는 머리속의 동맥류가 파열해 급사 하는 경우가 많다. 동맥류가 있을 경우 싸우거나, 화를 내는 것을 조심해야 하는데 특히 코골이와 수면무호흡증이 있을 경우 본인은 흥분하지 않은 상태지만 순간 혈압이 높아지므로 반드시 치료해야 한다.

저산소성 허혈성 뇌손상 양상을 보면

첫째, 저산소증과 허혈증에 의한 뇌 손상과 동시에 발생하는 일차적 뇌 손상은 세포독성 부종과 세포 내 칼슘 축적으로 발생하는데 뇌로 공급되는 혈류량이 감소하고 산소가 부족해지면서 발생한다, 수면 중 코골이와 수면무호흡증은 뇌로 가는 산소양을 급격히 감소시켜 일차적 뇌 손상을 일으킬 수 있다.

둘째, 재관류-재산소화 시기에 발생하는 뇌손상은 산소 자유기 증가로 발생하며, 셋째, 몇 시간에서 며칠에 걸친 잠복기 후에 발생하는 지연성 뇌손상은 세포외 세포독성의 축적, 경련, 대사 부전, 고사에 의한 신경사망 등에 의해 초래된다. 이는 모두 일차적으로 뇌로 공급되는 산소의 양이 부족해서 일어난다.

우리의 뇌는 신체 기관 중 가장 우선적으로 산소를 사용하는 기관으로 깨어있는 상태에서는 질병이나 사고가 일어나지 않는 한 뇌로 공급되는 산소가 부족하지 않지만, 수면 중에는 코골이와 같이 기도가 제대로 확보되지 못할 경우 산소부족 상태를 장시간 반복적으로 겪게 된다. 이는 저산소성 허혈성 뇌손상을 야기할 수 있으며 또한 노인의 경우 치매가 발생거나 악화될 확률이 높아진다.

관련 포스트

코골이 고치는 법에는 어떤 방법이 가장 좋을까?

코골이와 수면무호흡증으로 숙면을 못하는 사람들이 많다. “나 정도 코골이는 괜찮아… 다들 코고는 거 아니야?” “코골이… 수술로 하면 한 번에 고칠 수 있을까?” “양압기 치료가 보험으로 된다던데 괜찮나?” 인터넷 검색만 하고 그 이상의 고민과 치료를 내일로 또 미룬다. 과연 나의 코골이와 수면무호흡증은 수술… 그리고 양압기로 쉽게 고칠 수 있을까?? 우선 우리가 왜 잠을 잘 때 코골이와 […]

자세히 보기
Tired executive leaning on desk

코골이무호흡은 수면부족으로 인한 만성피로증후군의 원인이다.

코를 고는 사람들은 대부분 수면무호흡이 발생한다. 본인도 인식하지 못하는 중에 뇌파가 3초 이하의 각성을 하게 된다. 무호흡이 자주 발생하면 뇌에 산소가 충분히 공급되지 못한다. 코골이 환자의 수면 중에 혈중 산소를 체크해 보면 96%에서 심하면 60% 까지 떨어지는 경우가 있다. 아침에 일어날 때 머리가 무겁고 개운하지 못하며 낮에 자리에 앉기만 하면 졸게 된다. 이러한 상황이 지속되면 […]

자세히 보기
Woman sleeping

코골이무호흡이 숙면의 방해로 암의 위험도를 높인다.

잠을 얼마나 잘 자느냐가 당신의 몸이 얼마나 암과 잘 싸울 수 있는지를 결정할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기존 연구결과들을 조사한 미국 스탠포드의대 정신과 교수들은 수면 문제가 암세포들에 영향을 주는 두 종류의 호르몬에 변화를 주는 것을 발견하였다. 코르티솔 호르몬 그 중 하나는 면역체계 활동을 조절하는 코르티솔 호르몬이다. 이 호르몬은 수면을 정상으로 취한 후인 새벽에 최고조에 달하고 […]

자세히 보기
상담안내상담신청오시는길